최신 기사 추천 기사 연재 기사 마빡 리스트

 

 

 

 

 

 

[과학] <20세기 엽기과학 발명대상> 발표!

2000. 1.10.월요일
딴지 엽기과학부 

본지가 이 땅에 명랑사회건설의 깃발을 발라당 곳추 세우고, 독자 제위덜과 룰루랄라 똥꼬털 휘날리며 달려온 지 어언 2년여..

 

본지는 명랑사회 구현을 위하야 각종 엽기인프라 개발에 박차를 가하여, 명랑배변문화 창달을 위하야 <비데 크레프트>를 독자 개발하였고, 애정문화 저변확대를 꾀하고자   <컨셉카 애밸라>를 개발하였던 바 있다.

 

이러한 본지의 노력은 일찌기 근대과학사에서 소외된 엽기과학분야를 양지에 끌어올린 혁명적 사건으로 사회 곳곳에서 암약하는 엽기과학도의 희망이 되고 있다 하겠다. 본지는 이에 그치지 않고 밀레니엄을 맞아 20세기 엽기발명사를 재조명하고, 21세기의 아카데믹한 엽기발명의 학문적 토대를 정립해 가고자 <엽기과학 발명대상>을 제정, 발표하고자 한다. 

 

아래의 제 1회 <엽기과학 발명대상>을 수상한 고양이와 식빵을 이용한 자가부상열차 제작에 대한 연구는 엽기과학분야에 대한 연구가 일천한 90년대 초에 발표되어 국내 사이비과학계에 센세이션을 일으킨 논문으로서, 그 선구적인 연구능력를 높이 사 이 상을 수여하기로 했다.

 

엽기과학계의 귀두를 꿈꾸며, 오늘도 초야에서 묵무키 엽기공력를 연마에 힘쓰는 엽기과학도에게 귀감을 주고자 그 논문 2편을 전문 게재한다. 그러나, 아쉽게도 아래 논문은 그 발표시점이 상당히 경과하여 연구자의 소재가 파악되지 못한 것은 엽기과학계의 크나큰 손실이라 하겠다. 아래 논문의 연구자의 소재를 아는 독자덜은 바로 본지에 이멜 때리기 바란다.

 
 

 

 





 
 

고양이와 식빵을 이용한 자가 부상 열차 제작에 관한 연구
(Manufacturing SHT with Cat and Jam-and-Bread)

 

연구자 : 원이오(Won I-Oh), 나윤태(Nah Yuntae)

서론(Introduction)

자기 부상 열차는 소위 첨단 기술의 복합체로 그 제조법이 대단히 난해하며 설혹 만든다 하더라도 자기장에 의한 위험성으로 인해 탑승자의 안전을 담보하기 힘들다. 이러한 상황에서 자기장(Magnetic Field)의 도입 없이도 간단히 자기 부상 열차(Self-hovering Train; 이하 SHT)을 제작하는 방법을 도입함으로써 과학기술의 발전과 에너지 절약, 환경보존에 기여하고자한다.

 

가정(Assumption)

 

이 논문은 다음과 같은 두가지 가정에 기초를 두고 있다.

 

 고양이는 떨어질 때 항상 발(foot )부터 떨어진다.
 잼을 바른 식빵은 항상 잼 바른 쪽을 밑으로 하고 떨어진다.

 

 실험및 그 결과(Experiment and Results)

 

고양이의 등에 잼을 바른 쪽을 위로 하고 식빵을 묶는다. 이렇게 제조한 고양이-식빵을 공중에서 떨어뜨리면 지상에서 약 5cm 지점에서 회전하면서 정지한다. 이러한 현상의 원인은 서로 밑을 향하려는 고양이와 식빵의 성질이 지상 5cm 지점에서 평형을 이루기 때문이다.

 

 결론(Conclusion)

 

고양이와 식빵을 이용한 시편의 이용가능성은 무궁무진할 것이나 이 논문에서는 SHT의 제작이 초점을 맞추었다. 고양이-식빵의 공중 부상 높이는 고양이와 식빵의 무게, 사용한 잼의 상표에 따라 조금씩 달라지나 평균 5cm 높이에서 호버링 함을 알 수 있었다. 따라서 이같은 고양이-식빵을 적정한 갯수만큼 연결하여 기존의 열차의 바퀴 대신 사용하면, 비싼 비용을 들이지 않고도 기존 의 열차를 SHT로 대체할 수 있을 것이다.

 

앞으로 이 논문으로 새로이 개척된 분야에서 많은 연구가 이루어 질 것을 기대한다.

 

 감사의 글(Acknowledgements)

 

이 논문을 작성하는 동안 옆에서 아낌없는 헛소리로 충고를 해준 나동생 군과,직접 실험에 착수하려는 연구자를 폭력으로 저지함으로써 아까운 식빵을 아끼는데 기여한 연구자의 어머님께 이 논문을 바친다.

 

 참고 도서(Reference)

 

- 브리태니커 백과사전 Vol. 57 삐꾸편
- 원이오, 나윤태 공저, "고양이의 식빵의 상관 관계에 대한 연구", J.of Jokes, p100393, 1993 B.C.

 

 

 
 





 
 

다중 고양이를 이용한 자기 부상 열차 제작에 관한 연구
(A Study On Manufacturing SHT with Multi-Cat)

 

연구자 : 강 윤석 Yoonseok Kang   

 서론 (Introduction)

참고 문헌 [1]에서는 고양이와 잼 바른 빵을 결합한 고양이-식빵을 이용하여 SHT를 제작하는 방법을 제시하였다.

 

이 방법의 문제점으로는 식빵이 썩을 경우, 날아가는 새가 이게 왠 잼 바른 빵이냐 하며 빵을 쪼아 먹을 경우, 플랫포옴에 정차하였을 때 지나가던 며칠 굶은 개가 고양이 등에 묶여 있는 빵을 뜯어 먹을 경우에도 고양이 등 쪽으로 추락할 위험이 있다.

 

또한 열차 바퀴 대신 사용된 고양이-식빵 중에 목이 긴 고양이가 전후좌우에 있는 다른 고양이-식빵의 잼 바른 빵을 뜯어 먹을 경우도 발생할 수 있으므로 열차의 생명인 안전성에 문제가 아닐 수 없다.

 

또한, 고양이의 번식률이 상당히 높아 최근 문제가 되고 있으며(Newsweek기사 참조, 몇년 몇호인지 모름), 저자의 학교 기숙사 뒷편 야산에 떼거지로 출몰하는 도둑 고양이 군단을 미루어 볼 때 사실임이 입증된다. 따라서 Green Round를 맞이하는 시점에서, 남아도는 고양이 자원을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이 요구된다. 본 논문에서는 이러한 문제점을 개선할 수 있는 새로운 SHT 제작 방법을 제시한다.

 

 가정 (Assumption)

 

이 논문은 참고문헌 [1]의 두 가지 가정 중에 첫번째 가정에 기초한다.

 

 고양이는 떨어질 때 항상 발(foot)부터 떨어진다.

 

 실험 및 결과 (Experiment and Results)

 

고양이 두 마리(혹은 그 이상)를 서로 등을 맞대게 한 상태로 묶는다. 만일 이 과정에서 고양이가 반항할 경우를 대비하여 고양이가 잠들었을 때 하는 것이 좋다. 부득이한 경우 마취 방법을 사용할 수 있다. 이렇게 묶은 다중-고양이(multi-cat)를 떨어뜨리면 지상 약 5cm 지점에서 회전하면서 정지하게 되는데, 이러한 현상은 서로 밑을 향하려는 고양이의 성질이 지상 5cm 지점에서 평형을 이루기 때문이다.

 

 결론 (Conclusion)

 

본 논문에서는 다중 고양이를 이용한 SHT의 제작 방법을 제시하였다. 다중 고양이의 공중 부상 높이는 사용된 고양이의 종류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나, 평형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가급적 비슷한 무게의 고양이끼리 묶어야 한다. 이러한 다중 고양이를 이용한 SHT는 자기장(magnetic field)에 의한 영향을 없앨 수 있고, 남아 도는 고양이를 활용할 수 있으므로 Green Round 시대를 맞이하는 입장에서 더욱 유리하다고 판단된다.

 

또한, 자고로 고양이 목숨은 9개라는 말에서도 볼 수 있듯이 다중 고양이를 열차 바퀴 대용으로 사용할 경우 내구성이 탁월하므로 (9번의 충돌 사고까지 견딜 수 있음) 현재의 초전도체 등을 이용한 자석보다 훨씬 경제적이다.

 

 감사의 글 (Acknowledgements)

 

본 연구에 필요한 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은 한국 과학 재단 고양이 분과 위원회와, 논문 작성에 필요한 참고 자료를 보내 주신 MIT(Mexico Institute of Technology)의 L. Murphy 교수님, 비싼 Workstation에서 쓸데없는 짓 한다고 아우성인 실험실 후배 형남 군에게 심심한 감사의 뜻을 전한다.

 

 참고 문헌 (References)

 

- 원 이오, 나 윤태, "고양이와 식빵을 이용한 자기 부상 열차 제작에 관한 연구", Journal of Jokes, 1994.
- 강 윤석, 김 형남, "고양이와 자기 부상 열차와의 상관 관계", IEEE Trans. Biomechanical Transport., vol. 15, no. 9, Dec. 1993.

 

 

 

본지가 제정한 <엽기과학 발명대상>은 갈릴레오 이후 잊혀진 엽기발명계의 새로운 인재를 등용하고, 엽기적 상상이 고삐리 발기하듯 하여 <혹시 나 미친 넘 아녀>하는 상념에 빠지는 시큼털털한 엽기과학도덜을 조기 육성하고자 제정된 것이다.

 

주체할 수 없는 엽기공력을 펼칠 공간을 찾지 못하여 방황하는 이 땅의 엽기과학도덜은 자신의 연구논문이나 발명계획서를 <엽기과학 발명대상> 심사우원회 으로 보내 주기 바란다. 졸라!

 

 

 

 

딴지 <엽기과학 발명대상> 심사우원회
  (ddanjiedit@netsgo.com )